'드리밍 인 코드'에 해당하는 글 1건

드리밍 인 코드 - 10점
스콧 로젠버그 지음, 황대산 옮김/에이콘출판

결국 또 공짜로 책을 받기 위한 포스팅을 하게 된다. 훔... 그래도 이런 이벤트라도 있어야 포스팅을 하게 되니 다행이지 않나 싶기도 하다.

암튼... 2009년을 맞이하면서 드리밍 인 코드의 번역본 출간은 정말 반가운 소식이 아닐 수 없다. 더구나 1년을 넘게 프로젝트를 수행하면서 느껴온 일종의 답답함과 갈급함이 이 책으로 말미암아 말끔히 씻겨내려가지는 않을까라는 기대를 하지 않을 수 없다.

2009년이면 어느덧 개발자로서 7년차를 맞이하게 된다. 앞으로도 더 계속 개발을 하고 싶지만 안타깝게도 PL 또는 PM의 역할을 수행해야하는 현실에 맞딱뜨리게 되었다. 이제는 더이상 코드 속에서 꾸던 꿈을 깨고 그 꿈을 현실 속에서 실현하는 작업을 해야 하는 시기가 아닐까 싶다. 이런 나에게 이 책은 얼마만큼의 신선함을 안겨줄런지 싶다. 솔직히 그동안 소프트웨어 관련 외서들의 번역본을 읽을 때마다 느꼈던 일종의 문화적 또는 환경적 괴리감을 또다시 느끼게 되는건 아닌지 우려되기도 한다. 그러나 그렇다하더라도 꼭 읽어보고 싶고 또 읽어야만 하는 책이 아닐까 싶기도 하다.

사실 그동안 프로젝트를 수행해오면서 소프트웨어 개발이 어렵다고 느껴지는 것은 기술적인 문제보다는 자본과 시간이라는 한정된 자원을 얼마나 효율적으로 사용하는가의 문제가 아니었나 싶다. 이런 문제는 어떤 책을 봐도 정답을 가르쳐주는 경우는 없다. 결국 경험 또는 누군가의 힘의 개입이나 작용에 의해서 해결되는 경우가 많다. 과연 이 책에서 이런 문제들에 대해서 다루고 있을지는 의문이지만 또 다른 측면에서 바라볼 수 있는 시각을 제공하지 않을까 싶다.

황대산 님의 번역도 얼마나 잘 되었는지 궁금하기도 하다. 나 역시 언젠가 외서를 번역해보고 싶은 꿈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더더욱 그렇다. 이벤트에 당첨이 되서 공짜로 책을 받든 사서 책을 읽든 빨리 읽어보고 싶을 따름이다.
.

상기 이벤트 당첨으로 인해 받은 책과 역자 사인...

열기..



트랙백  1 ,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