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심'에 해당하는 글 1건

수요일

NOW(現)/Etc. 2008.05.21 08:46
오전 중에 천둥, 번개가 친다더니... 지하철에서 내려 출구로 나오니 비가 내리고 있었다. 다행히 회사 동료를 만나서 같이 우산을 쓰고 오긴 했는데 이따가 오후에도 계속 오면 어쩌나 싶다. 비상용으로 놔둔 우산이 있기는 한데... 너무 부실하다.

오늘은 그냥저냥 끄적거려 본다. 엊그제 조회수가 무려 1000을 넘었을 때 이게 무슨 일인가 싶었다. 포스팅한 거라곤 그저 YouTube에 있던 동영상 몇 개 링크했을 뿐인데... 내가 모르는 어딘가에 내 블로그가 노출이 되고 있는 것 같기도 하다. 아뭏튼 조회수 1000이라는 것이 진정 방문객 1000명을 뜻하는 건지는 확실하지 않다. 그리고 방문객 1000명 중에 댓글을 쓴 사람이 한명도 없었다는 것은 정말 좌절이 아닐 수 없다. 하긴 댓글을 쓸만한 포스트가 없기는 하다.

개그콘서트 봉숭아학당에 나오는 왕비호(윤형빈)가 팬이 없어서 결국 안티팬이라도 만들었던 것처럼 사람은 누구나 이목을 끌고 싶어하고 다른 사람들의 관심을 필요로 한다. 물론 지나치면 문제가 된다. 적당히 서로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사람들의 관심을 주고 받으려는 사회적인 심리가 있기 마련이다. 그런 면에서 볼 때 이 블로그는 그런 소통을 원할하게 하지 못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일방적으로 나의 생각을 블로그에 담아내고 있지만 지극히 제한적이고 소극적이다. 때문에 아무에게도 관심, 이목, 곧 주목을 일으키지 못하고 있다. 지나친 관심과 주목을 두려워하기 때문일 수도 있겠지만 그보다는 얕고 좁은 지식과 경험 탓에 블로그에 담아낼 컨텐츠가 없기 때문이기도 하다. 아는 사람들 조차도 오지 않는 블로그...

살짝 배가 고파온다.ㅋ

트랙백  0 , 댓글이 없습니다.